뷰페이지

서울신문, 최고의 역사 120년 미래를 엽니다!
히스토리 확인하기
Since 1904
히스토리
2024년 4월 15일 (월)
딸의 편지, 아들의 면도기 챙기며…세월호 가족은 10년을 버텼다
딱 10년 전인 2014년 4월 16일. 인천에서 제주로 향하던 세월호가 진도 인근 해상에서 침몰했다. 476명 탑승자 가운데 304명이 돌아오지 못했다. 대다수는 수학여행을 떠났던 경기 안산 단원고 2학년 학생들이었다. 누군가는 이제 잊으라고 하지만 역설적으로 자식을 잃은 부모들이 긴 세월을 버틸 수 있었던 것은 기억 덕분이었다. 아이들이 남긴 물건들 속 추억에서 아이들을 다시 만나며 남은 이들은 상실의 아픔을 견뎌 내고 문 밖으로 나왔다. 단원고 학생 37명의 가족은 그렇게 보관해 왔던 희생자들의 생전 물품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5분 이상
“시대를 앞선 기법, 소재…뭉크의 심오한 세계에 빠져들 것”
역사상 가장 깊은 울림을 주는 미술작품인 ‘절규’를 그린 노르웨이 국민 화가 에드바르 뭉크(1863~1944)가 한국에 옵니다. 서울신문은 창간 120주년을 맞아 ‘에드바르 뭉크: 비욘드 더 스크림’(Beyond the Scream)전을 개최합니다. 오스트리아의 세계적 큐레이터 디터 부흐하르트가 기획하고 노르웨이 뭉크미술관이 참여한 뭉크 전시회의 결정판입니다. ‘절규’를 비롯해 미국, 멕시코, 스위스, 오스트리아 등 전 세계에 흩어진 대표작 140점으로 혁신적이고 표현적인 뭉크의 작품 세계를 선명하게 보여 줍니다. 최근 스페인 빌바…
2분 분량

투데이뉴스

  • 서울신문구독신청 이벤트 바로가기
  • 서울신문 연천DMZ랠리

인터랙티브

22대 국회에 바라는 것은?
선거 뒤 국회가 가장 우선적으로 관심 가져야 할 사안은 무엇일까요.
경기 활성화
복지정책 강화
사회 갈등 완화
의료 공백 해결
정치 개혁

많이 본 뉴스

  1. 2

    “한동훈 적극 나설 듯” “셀카 찍고 대권 놀이”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4·10 총선 패배 후 물러났지만, 그의 당무 복귀 가능성을 두고 여권에서 갑론을박이 벌어졌다. 한 전 위원장이 휴식 후 재등판할 것이라는 전망…
  2. 3

    이천수 “구독자 엄청 떨어져”…원희룡 끝까지 도운 이유는

    “SNS 안 본 지 오래됐다. 처음엔 욕설을 열심히 지웠는데 지우다 지쳐서 안 들어가고 안 본다. 선거 기간에도 유튜브 영상을 몇 개 찍었는데 올리질 못 하고 있다. 구독자도 엄청…
  3. 4

    “사형 1~2시간 전 통보라니…너무합니다” 소송 제기한 日사형수

    사형제도가 실제로 집행되는 일본에서 사형수들이 사형 당일 통보는 부당하다며 제기한 소송에 대한 판결이 15일 나온다고 아사히신문이 전했다.이날 아사히신문에 따르면 오사카지방법원은 …
  4. 5

    비싼 머리하고 맨발로 달아난 男…쪽지에 적힌 ‘사연’ 뭐길래

    미용실을 방문한 고객이 “형편이 어렵다”는 핑계로 시술 후 돈을 내지 않고 도주한 사건이 발생했다.지난 13일 JTBC 사건반장에는 고가의 탈색 시술을 받은 고객이 결제하지 않고 …

1분 컷 뉴스

서울 미디어 홀딩스

알림 · 소식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