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콜롬비아 최대 마약조직 ‘걸프 클랜’ 두목 우스가 체포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10-24 15:54 국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23일(현지시간) 군경에 체포된 콜롬비아 최대의 마약 카르텔 ‘걸프 클랜’의 두목 다이로 안토니오 우스가(오른쪽).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23일(현지시간) 군경에 체포된 콜롬비아 최대의 마약 카르텔 ‘걸프 클랜’의 두목 다이로 안토니오 우스가(오른쪽).

세계 최대 코카인 생산국인 콜롬비아에서 가장 큰 마약 밀매조직의 두목이 체포됐다.

콜롬비아 정부는 23일(현지시간) 마약 카르텔 ‘걸프 클랜’의 두목 다이로 안토니오 우스가(50)를 북부 접경도시 네코클리시에서 체포했다고 발표했다. 걸프 클랜은 마약 밀매 외에도 불법 채굴과 살인, 납치 등으로 악명 높은 범죄집단이었다.

좌익 게릴라 출신인 우스가는 2012년 사살된 자신의 형제 후안 드 디오스로부터 조직의 전신인 ‘우스가 클랜’을 넘겨받으면서 두목이 됐다. 걸프 클랜 조직원은 1200명에 이르며 콜롬비아 32개 주 가운데 10곳에 퍼져 있다.

콜롬비아 정부는 30억 페소(한화 9억 4000만원), 미국 정부는 500만 달러(58억 8000만원)의 정보 제공 현상금을 내걸고 그를 추적해 왔다.
23일(현지시간) 군경에 체포된 콜롬비아 최대의 마약 카르텔 ‘걸프 클랜’의 두목 다이로 안토니오 우스가.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23일(현지시간) 군경에 체포된 콜롬비아 최대의 마약 카르텔 ‘걸프 클랜’의 두목 다이로 안토니오 우스가.

이반 두케 콜롬비아 대통령은 기자회견에서 “우스가의 체포는 콜롬비아 마약 조직에 대한 강력한 타격이 될 것”이라며 그의 체포를 1993년 ‘마약왕’ 파블로 에스코바르 사살에 견주기도 했다.

콜롬비아 경찰은 2016년 우스가의 조직을 소탕하기 위한 ‘아가멤논 작전’을 시작해 그동안 수십명의 조직원들을 사살하거나 체포했고 그의 자금줄을 압박했다. 경찰은 “최근 조직은 정부의 추적에 거의 궤멸당했고 수뇌부는 전화기도 없이 정글에 숨어 지내는 처지였다”고 말했다.



김태균 선임기자 windsea@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