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아깝다, 권순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1-19 18:25 스포츠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세계 14위와 4시간 25분 혈투 끝 역전패… 호주오픈 2회전 탈락

권순우가 19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2회전에서 데니스 샤포발로프에게 점수를 내준 뒤 힘에 부친 듯 상의를 끌어당겨 땀을 닦고 있다. 멜버른 로이터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권순우가 19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2회전에서 데니스 샤포발로프에게 점수를 내준 뒤 힘에 부친 듯 상의를 끌어당겨 땀을 닦고 있다.
멜버른 로이터 연합뉴스

권순우(54위·당진시청)가 4시간 25분의 혈투를 펼친 끝에 세계 랭킹 14위와의 시즌 첫 메이저 대회 두 번째 경기에서 아쉽게 졌다.

권순우는 19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2회전에서 데니스 샤포발로프(캐나다)에게 2-3(6-7<6-8>, 7-6<7-3>, 7-6<8-6>, 5-7, 2-6)으로 패했다. 샤포발로프는 지난해 윔블던 4강, 2020년 9월 세계 랭킹 10위까지 올랐던 선수다.

2020년 US오픈 2회전에서 샤포발로프에게 당한 1-3 패배의 설욕전에 나선 권순우는 3세트까지 2-1로 앞서며 3회전 진출 가능성을 부풀렸으나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4시간 25분 접전 끝에 분패했다. 첫 3개 세트를 타이브레이크까지 이어 가며 접전을 벌였다.

권순우는 자신의 메이저 대회 역대 최고 성적인 지난해 프랑스오픈 3회전 진출을 다시 일구려 했지만 끝내 뜻을 이루지 못했다. 그는 이번 대회 2회전 진출 상금 15만 4000호주달러(약 1억 3000만원), 랭킹 포인트 45점에 만족해야 했다.

첫 세트를 내준 뒤 2, 3세트 역시 타이브레이크 끝에 잡아내 승기를 잡은 권순우는 4세트 중반까지 서브 게임을 지켰다. 그러나 게임 스코어 5-6 상황에서 맞은 자신의 서브 게임을 샤프발로프에게 뺏겨 5세트로 끌려 들어간 뒤, 첫 서브 게임을 또 브레이크당해 0-3으로 밀렸다. 결국 이 열세를 극복하지 못했다. 샤프발로프는 서브 에이스 29-3, 공격성공 횟수 81-29 등으로 권순우를 압도했다.

권순우는 남자 복식에서 마르코스 기론(미국)과 한 조로 출전해 호주오픈 일정을 이어 간다.

최병규 전문기자
2022-01-20 26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