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올림픽 선수까지 감염…일본, 하루에만 1만명 확진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7-31 22:27 국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확진자 나흘째 최다기록 경신
올림픽 관계자 감염 총 241명

오륜기 기념촬영을 위해 대기 중인 도쿄 시민들. 도쿄 류재민 기자 phoem@seoul.co.kr

▲ 오륜기 기념촬영을 위해 대기 중인 도쿄 시민들. 도쿄 류재민 기자 phoem@seoul.co.kr

올림픽이 열리고 있는 일본에서 하루에만 1만명이 넘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새롭게 발생하고 있다. 나흘 연속 최다 기록을 경신하면서 올림픽 선수 일부도 확진 판정을 받았다.

31일 NHK에 따르면 이날 일본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오후 6시30분까지 1만2341명이 나왔다. 누적 확진자는 92만7117명, 사망자는 9명 증가해 1만5206명이 됐다.

도쿄도에서는 이날 신규 확진자 4058명이 보고됐다. 스가 총리는 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이달 12일 도쿄에 긴급사태를 발효했으나 확진자는 계속해서 늘고 있다.

도쿄 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는 선수를 비롯해 도쿄 올림픽·패럴림픽 관계자 중 코로나19에 감염된 이들이 21명 늘었다고 이날 밝혔다. 이달 1일 이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대회 관계자는 누적 241명이 됐다.

일본 정부는 다음 달 2일부터 도쿄와 오키나와현에 발효 중인 긴급사태를 6곳으로 확대한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